top of page

[2016.04.24] 목회자 칼럼

가슴 설레는 계절 


아래 글은 제가 존경하는 최효섭 목사님의 컬럼 중 일부를 소개해 드립니다.


뉴저지 파라무스에 소재한 재활병원에 20년 동안 수용되고 있는 흑인 조이스 에킨스 부인이 있다. 교통사고를 당하여 남편이 죽고 자신은 전신마비가 되어 목 부터 아랫도리는 쓰지 못하였다. 그녀는 미술에 소질이 있어 입에 붓을 물고 그림 그리기를 배웠다. 세계 명화들을 옮기며 해마다 봄이 되면 이것들을 팔아서 신체장애자들에게 선물하는 것이 그녀의 보람이고 기쁨이다. 겨울의 굳은 대지를 뚫고 나오는 새싹과 같은 갸륵한 에너지가 아니겠는가! 기대에 어긋났던 일도 겨울날 처럼 잊어버리자. 놓쳐버린 돈도, 잡지 못한 기회도 겨울 바람 처럼 잊어버리자. 뼈에 사무친 미움도, 용서할 수 없다고 다짐했던 원한도 지겹던 눈보라 처럼 잊어버리자.싱그러운 금잔디가 다시 돋고 있지 않는가! 남몰래 흘리던 눈물도, 혼자 내뿜든 한숨도 이젠 잊어 버리자. 그렇다 봄이 왔다 .당신도 새출발 할 수 있다. 개구리가 동면에서 깨여나 듯 당신도 욕심과 허무한 꿈에서 깨어나라. 굼벵이가 매미가 되듯 땅만 보든 시선을 하늘을 향하여 높이들라. 나는 봄의 기도를 적어보았다. 풀도 꽃도 기지개 키며 일어서는 이 계절에 나도 긴 동면에서 일으켜주소서. 나의 작은 고치에서 해탈하게 하시고, 나의 좁은 상자에서 해방시켜 주시며, 삐걱거리는 나의 고장난 말(언어)과 나의 헤어진 심보를 꿰매여 주소서. 굳어진 영혼을 저 봄기운으로 다시 반죽하여 주셔서 아이 같이 설레는 마음으로 재생시켜 주소서. 오 주님, 봄의 에너지를 내게 채워주소서.                                                 


권영국 목사

1 view0 comments

Recent Posts

See All

[2024.05.19] 목회자 칼럼

“불행이 행복으로 바뀌었네요” 목사님의 말씀에 큰 감동을 받아서 함께 나누고자 합니다. 저만 은혜받았는가 했는데 예배가 끝나자 참석한 많은 목사님들이 이구동성으로 매우 감동적인 설교였다고 칭찬히 자자했습니다. 그렇다면 왜 이처럼 큰 감동을 받았냐구요?^^ 목사님의 말씀의 핵심은 “행복”에 관한 것으로 다음과 같이 3가지로 정리할 수 있습니다. 첫째, 행복하

[2024.05.12] 목회자 칼럼

“사람이 왜 타락하는가...” 최근에 새벽 기도 말씀에 나오는 솔로몬과 여로보암, 그리고 주일 설교에 나오는 아담과 하와... 이들의 공동점이 무엇인가요? 하나님의 은혜를 입었으나 나중에 타락하게 되었다라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왜 처음에는 잘하다가 나중에 타락하는 것일까요? 저도 이 부분이 상당히 궁금하기에 성도님들 또한 궁금하리라 생각이 들어서 몇 자 적

[2024.05.05] 목회자 칼럼

“성경에서 만나는 난해한 구절들...!” 우리가 성경을 읽다 보면 아주 이해하기 힘든 난해한 구절들을 만날때가 있습니다. 그래서 잘못 해석을 하거나 오해를 해서 실망하게 되고 심지어는 신앙을 떠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러한 난해한 구절을 만날때에 하나님의 선한 의도를 잘 이해해야 합니다. 실제로 이번 주 생명의 삶 본문인 열왕기상 12장 15절, “왕이 이

Comentá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