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16.07.17] 목회자 칼럼

서로존중 


하나님의 은혜로 나바호 인디언 단기팀이 토요일(7/16) 28명 모두 기쁨으로 건강하게 돌아왔어요. 성도 여러분들의 많은 사랑과 기도, 후원과 응원을 감사합니다. 3년째 다녀온 나바호 단기팀은 선교의 자리가 많이 잡혀졌다는 것을 이번에 느꼈어요. 한 선교지를 꾸준하게 섬기는 유익이 무엇인지를 더욱 알게 되었어요. 저는 지난 일년동안도 나바호 어린 아이들 얼굴 사진 150명을 제 사무실 벽에 붙여 놓고 오고 가며 기도했어요. 앞으로도 계속 기도할겁니다.


이번 나바호팀과 함께 한주간 보내면서 가장 감동적인것 중 하나는 "서로 존중"입니다. 4개 교회 52명이 함께 사역하면서 얼마나 서로를 존경하며 배우는지요. 다른교회와 성도님들과 목사님들을 존중하며서 서로 배우는 겸손한 모습이 너무 아름다웠어요. 특히 아침 저녁으로 함께 드리는 예배시간에 5분의 목사님들이 눈물과 뜨거운 가슴으로 설교하며 기도하며 찬양할때 충만함과 새힘을 얻었어요. 그 힘으로 뜨겁게 열심히 섬기니 어린이 31명, 어른 10 명이 예수님을 영접하였어요. 아침 저녁으로 60여명의 사역팀이 김치찌게, 된장찌게, 오댕국, 카레라이스를 먹었던 힘이지요. 헤어커트로, 간호원으로, 교사로, 부엌에서, 목이쉬며, 입술이 트며, 노방전도, 가정방문, 130명 아이들 라이드, 손목이 아프도록 풍선 1500개 만들며, 코피흘리며, 쓰러져 눕기 까지 하며 섬긴거지요. 저는 개인적으로 조일래 집사님과 많은 시간을 보내게 되었어요. 오고가는 긴 여행길에도 옆자리에 앉았었고, 노방전도도 이틀이나 함께 다녔었고, 잠도 교회강단 위에서 함께 옆자리에서 잤어요.. 그러면서 조 집사님 성함이 왜 베드로인지를 더욱 알게 되었어요. 조 집사님은 부지런하시고 역사에 밝으시고 사람을 좋아하시고 친화력이 탁월하십니다. 그리고 겸손하게 선교팀과 저를 많이 아껴주시고 섬겨주셨어요.      


                                            

권영국목사

1 view0 comments

Recent Posts

See All

[2024.05.26] 목회자 칼럼

“성경은 다른 종교 서적과 절대적으로 다릅니다!” 전도하다 보면 믿지 않는 분들(VIP)이 종종 던지는 질문중에 하나가 바로, “성경이 하나님의 말씀인줄 어떻게 믿을 수 있느냐”라는 것입니다. 만약에 여러분이라면 어떻게 대답을 하시겠습니까? 저의 경험으로는 성경이 다른 종교 서적과 절대적으로 다른 것을 이야기 해준다면 분명 믿지 않는 분들에게 성경이 하나님

[2024.05.19] 목회자 칼럼

“불행이 행복으로 바뀌었네요” 목사님의 말씀에 큰 감동을 받아서 함께 나누고자 합니다. 저만 은혜받았는가 했는데 예배가 끝나자 참석한 많은 목사님들이 이구동성으로 매우 감동적인 설교였다고 칭찬히 자자했습니다. 그렇다면 왜 이처럼 큰 감동을 받았냐구요?^^ 목사님의 말씀의 핵심은 “행복”에 관한 것으로 다음과 같이 3가지로 정리할 수 있습니다. 첫째, 행복하

[2024.05.12] 목회자 칼럼

“사람이 왜 타락하는가...” 최근에 새벽 기도 말씀에 나오는 솔로몬과 여로보암, 그리고 주일 설교에 나오는 아담과 하와... 이들의 공동점이 무엇인가요? 하나님의 은혜를 입었으나 나중에 타락하게 되었다라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왜 처음에는 잘하다가 나중에 타락하는 것일까요? 저도 이 부분이 상당히 궁금하기에 성도님들 또한 궁금하리라 생각이 들어서 몇 자 적

コメント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