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17.06.04] 목회자 칼럼

분노를 다스리는 법


혹시 여러분 가운데 화를 잘내는 분이 있나요? 분노로 참지 못하고 폭발 해서 남에게 상처를 입히고 그리고 나중에 꼭 후회를 해보신 적이 있나요? 분노나 화를 잘내는 것은 소수가 아니라 많은 사람에게 해당되는 문제입 니다. 다른 어떤 것보다 분노를 통해서 상처를 많이 주고 받기에 분노를 다스리는 법을 함께 나누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분노를 다스리려면 무엇보다도 자신이 분노를 잘 내는 사람임을 인정해야 합니다. 분노를 잘 내는지 잘 모르겠다고요? 그럼 제가 12개의 질문들을 드릴 때, 자신에게 해당되는지 스스로 답을 해 보시길 바랍니다:


1. 엘리베이터를 기다리는데 다른 층에서 너무 오래 서면 금방 짜증이 나는가?

2. 너무 화가 나서 누군가를 때리거나 밀쳐 버린 경험이 있는가?

3. 이전에 나를 화나게 했던 사건을 회상하면 다시 화가 나는가?

4. 그로서리에서 한꺼번에 10개까지의 물건을 사는 사람만 이용 할 수 있는 줄 (express lane)에 서 있는데, 내 앞에 있는 사람의 물건이 10개 이상인 것 같이 보이면 그것을 확인하기 위해 그 사람의 물건 수를 세어보는가?

5. 미용사나 이발사가 내 머리카락을 너무 많이 쳐 냈을 때 며칠씩 짜증을 내는가?

6. 고속도로 이용료를 내거나 파킹비를 낼 때 직원이 거스름 돈을 잘못 계산해서 주면 그가 나를 속이려고 했다고 생각하는가?

7. 사소하고 귀찮은 일들이 하루종일 쌓여 나를 짜증나게 하는가?

8. 자동차를 운전하고 가는데 누군가가 갑자기 내 앞으로 끼어들면 헤드라이트를 번쩍거리고 경적을 빵빵 울려 대는가?

9. 기대에 못 미치고 나를 실망시킨다 하여, 친한 친구와 관계를 끊은 적이 있는가?

10. 다른 사람들의 무능력 때문에 화가 나는 경우가 흔히 있는가?

11. 나의 배우자가 요리할 때 음식이 타지 않는지 확인하려고 지켜보는 편인가?

12. 어떤 사람이 제 시간에 나타나지 않았을 때, 그에게 화를 낼 말을 미리 생각하는가?


몇 개쯤 그렇다고 답을 하셨습니까? 3개 이하는 상당히 냉정한 사람입니다. 4-8개는 정상적인 보통 사람입니다. 그런데 9개 이상은 신경질을 많이 내는 사람으로서, 심장 질환으로 고생 할 확률이 많습니다. 물론 이 테스트는 어떤 미국의 심리학자들이 고안해 낸 것으로 완전히 절대적인 것은 아니지만 내가 분노의 사람인지 아닌지 알 수 있습니다. 분노를 다스리는 다음 단계는 분노의 원인을 알아 내고 가능하면 그런한 것들을 피하는 것입니다. 분노를 다스리는 마지막 단계는 분노의 문제를 하나님께 기도로써 치유해 달라고 기도하는 것입니다! 결국 하나님의 도움이 절대적입니다! 아무쪼록 분노를 잘 다스려 관계가 돈독해지고 하나님께 영광된 삶을 살아 가길 간절히 소망합니다! 아멘!


하나님의 사랑을 갈망하는 자 김태훈 목사 올림

0 views0 comments

Recent Posts

See All

[2024.05.19] 목회자 칼럼

“불행이 행복으로 바뀌었네요” 목사님의 말씀에 큰 감동을 받아서 함께 나누고자 합니다. 저만 은혜받았는가 했는데 예배가 끝나자 참석한 많은 목사님들이 이구동성으로 매우 감동적인 설교였다고 칭찬히 자자했습니다. 그렇다면 왜 이처럼 큰 감동을 받았냐구요?^^ 목사님의 말씀의 핵심은 “행복”에 관한 것으로 다음과 같이 3가지로 정리할 수 있습니다. 첫째, 행복하

[2024.05.12] 목회자 칼럼

“사람이 왜 타락하는가...” 최근에 새벽 기도 말씀에 나오는 솔로몬과 여로보암, 그리고 주일 설교에 나오는 아담과 하와... 이들의 공동점이 무엇인가요? 하나님의 은혜를 입었으나 나중에 타락하게 되었다라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왜 처음에는 잘하다가 나중에 타락하는 것일까요? 저도 이 부분이 상당히 궁금하기에 성도님들 또한 궁금하리라 생각이 들어서 몇 자 적

[2024.05.05] 목회자 칼럼

“성경에서 만나는 난해한 구절들...!” 우리가 성경을 읽다 보면 아주 이해하기 힘든 난해한 구절들을 만날때가 있습니다. 그래서 잘못 해석을 하거나 오해를 해서 실망하게 되고 심지어는 신앙을 떠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러한 난해한 구절을 만날때에 하나님의 선한 의도를 잘 이해해야 합니다. 실제로 이번 주 생명의 삶 본문인 열왕기상 12장 15절, “왕이 이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