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18.06.24] 목회자 칼럼

“성령 정말로 받으셨나요?”


말씀드린대로 지난 주에 미국 남침례교회 총회를 다녀왔는데 주 강사님의 말씀에 큰 감동과 도전을 받았습니다! 이름은 정승룡 목사님이시고 대전 늘사랑 교회를 담임하시고 계시고 이 교회가 한국 교회들 가운데 가장 건강한 Top 10 개 교회가운데 뽑혔다는 것입니다. 수많은 교회 가운데 가장 건강한 교회 10개중에 하나로 선정되었다기에 그 이유가 매우 궁금했습니다. 좋은 건물, 좋은 주차장, 좋은 프로그램… 등등 무엇일까… 정말로 궁금했는데 강사님이 한 마디로 정리를 하셨습니다.  바로 건강한 교회가 되는 비결은 성령 충만이라고요! 할렐루야! 저희 교회가 추구하는 바가 아닌지요! ^^ 그렇습니다. 교회가 건강히 성장하려면 정말 성도님 모두가 성령을 받아야 합니다!


그렇다면 여러분은 정말 성령을 받으셨나요? 타이밍이 기가 막힌것이 이번 새벽 설교 생명의 삶 본문가운데 (행 8장) 사마리아 지역 사람들이 말씀을 받았으나 “ 아직 성령 내리신 일이 없고” 라는 말씀이 나옵니다. 말씀을 알고 있으나 아직 성령을 받은적이 없다… 라고요. 이 말씀이 과연 그 사마리아 사람들에게만 적용이 되는 것일까요? 분명히 오늘 날에도 적용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많은 교인들이 예배에는 나오고 말씀도 듣지만 성령 체험을 못한 경우가 허다하다는 이야기죠! 


여러분! 성령 받아야 합니다! 그래야 우리가 제대로 된 신앙 생활을 할수 있고 교회도 건강하게 성장하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어떻게 성령을 받나요? 새벽기도 때에 그리고 나바호 훈련에도 나누었지만 많은 분들이 듣지 못했음으로 다시 한번 말씀을 드립니다. 첫째로, 사도 행전 8장에 의하면 두 사도가 그들에게 안수하매 성령을 받았다고 했습니다. 그렇습니다! 아무에게나 가서 머리를 들이밀면 안되고요 정말 믿을 만하고 성령 충만한 분에게 안수를 받아야 합니다. 물론 담임 목사에게 안수 받는것이 최고의 방법입니다! ^^ 또한 사도행전 2장에 나오는 오순절 성령 강림 역사를 보면 120명이 성도들이 성령 받기 위해 함께 기도했고, 간절히 기도했고, 받을때까지 지속적으로 기도했습니다! 할렐루야! 이것이 비결입니다! 여러분! 물론 성령 받는것은 수동태도써 하나님께서 부어주셔야 가능합니다. 그렇지만 우리가 최선을 다해서 함께 모여 간절히 부르짖으며 지속적으로 간구한다면 하나님께서 긍휼히 여겨주셔서 당신의 영을 우리 모두에게 차고 넘치도록 부어주시리라 믿습니다! 따라서 저희 교회가 새벽기도 모임이든 금요 예배 기도 모임이든 진실로 함께 모이기를 힘쓰고 간절히 그리고 지속적으로 성령을 구하시길 간절히 부탁드립니다! 아멘!


하나님의 사랑을 갈망하는 자 김태훈 목사 올림

0 views0 comments

Recent Posts

See All

[2024.05.26] 목회자 칼럼

“성경은 다른 종교 서적과 절대적으로 다릅니다!” 전도하다 보면 믿지 않는 분들(VIP)이 종종 던지는 질문중에 하나가 바로, “성경이 하나님의 말씀인줄 어떻게 믿을 수 있느냐”라는 것입니다. 만약에 여러분이라면 어떻게 대답을 하시겠습니까? 저의 경험으로는 성경이 다른 종교 서적과 절대적으로 다른 것을 이야기 해준다면 분명 믿지 않는 분들에게 성경이 하나님

[2024.05.19] 목회자 칼럼

“불행이 행복으로 바뀌었네요” 목사님의 말씀에 큰 감동을 받아서 함께 나누고자 합니다. 저만 은혜받았는가 했는데 예배가 끝나자 참석한 많은 목사님들이 이구동성으로 매우 감동적인 설교였다고 칭찬히 자자했습니다. 그렇다면 왜 이처럼 큰 감동을 받았냐구요?^^ 목사님의 말씀의 핵심은 “행복”에 관한 것으로 다음과 같이 3가지로 정리할 수 있습니다. 첫째, 행복하

[2024.05.12] 목회자 칼럼

“사람이 왜 타락하는가...” 최근에 새벽 기도 말씀에 나오는 솔로몬과 여로보암, 그리고 주일 설교에 나오는 아담과 하와... 이들의 공동점이 무엇인가요? 하나님의 은혜를 입었으나 나중에 타락하게 되었다라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왜 처음에는 잘하다가 나중에 타락하는 것일까요? 저도 이 부분이 상당히 궁금하기에 성도님들 또한 궁금하리라 생각이 들어서 몇 자 적

Comentá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