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16.07.31] 목회자 칼럼

전립선암 치료


아래 편지는 3개월전 전립선 암 치료를 받으신 송부장님의 소식입니다. 기도하는 마음으로 읽어주세요.


서울에서 돌아온지 한달이 되어갑니다. 치료를 마치고 돌아왔지만 막상 치료는 이제 부터라는 생각이 듭니다. 지난 한달을 지나면서 몸의 작은 부분에서 오는 거슬림과 불편함을 참지못하고 신음하는 제 모습을 보면서 저절로 한탄할 때가 많았습니다. 감사보다 불평이 입술에서 새어나오는 것을 보며 참 어쩔수 없는 나약한 존재임을 실감하며 살아가고 있어요. 하지만 다시 마음을 추스리며 용서받은 탕자의 차렷자세로 돌아가려합니다. 지난 3개월 동안 투병하느라 그 시기를 놓친 자연농업이 어떻게 진전되었는지 내일 그 땅으로 들어갑니다. 저는 병상에 누워있었지만 그 농사의 주인이신 그분이 어떻게 농사를 지으셨는지 궁금하고 기대됩니다.또한 리회장님을 통해 쿠바에 자연농업이 시작되었다는 소식을 듣고 너무나 기뻤어요. 이 세상에서 고립되어 살아가던 나라에 드디어 그분을 통해 새일이 시작되는걸 보며 박수를 보냅니다. 또 우리 보드의 일원이던 김성수 선생님이 드디어 아프리카 탄자니아로 입성함을 축하드립니다. 김선생님은 떠나기 바로 전까지도 통원치료하던 저를 여러모로 많이 섬기셨어요. 많은 기도 부탁드립니다. 세상 곳곳이 요동치는 것을 바라보며 그분의 때가 아닌가하는 생각이 듭니다. 저희가 사는 이곳도 올 한해 쏟아져 내리는 폭우로 그 피해 규모가 엄청납니다. 간밤에도 하늘이 뚫린듯 쏟아지는 폭우소리를 들으며 피해를 입을 농민들과 농작물로 인해 밤잠을 설쳤어요. 지진과 테러, 화재와 전쟁 소식이 하룻밤 사이에도 수없이 쏟아져 나오는 지금은 마라나타입니다.          

                                        

권영국목사

1 view0 comments

Recent Posts

See All

[2024.05.19] 목회자 칼럼

“불행이 행복으로 바뀌었네요” 목사님의 말씀에 큰 감동을 받아서 함께 나누고자 합니다. 저만 은혜받았는가 했는데 예배가 끝나자 참석한 많은 목사님들이 이구동성으로 매우 감동적인 설교였다고 칭찬히 자자했습니다. 그렇다면 왜 이처럼 큰 감동을 받았냐구요?^^ 목사님의 말씀의 핵심은 “행복”에 관한 것으로 다음과 같이 3가지로 정리할 수 있습니다. 첫째, 행복하

[2024.05.12] 목회자 칼럼

“사람이 왜 타락하는가...” 최근에 새벽 기도 말씀에 나오는 솔로몬과 여로보암, 그리고 주일 설교에 나오는 아담과 하와... 이들의 공동점이 무엇인가요? 하나님의 은혜를 입었으나 나중에 타락하게 되었다라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왜 처음에는 잘하다가 나중에 타락하는 것일까요? 저도 이 부분이 상당히 궁금하기에 성도님들 또한 궁금하리라 생각이 들어서 몇 자 적

[2024.05.05] 목회자 칼럼

“성경에서 만나는 난해한 구절들...!” 우리가 성경을 읽다 보면 아주 이해하기 힘든 난해한 구절들을 만날때가 있습니다. 그래서 잘못 해석을 하거나 오해를 해서 실망하게 되고 심지어는 신앙을 떠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러한 난해한 구절을 만날때에 하나님의 선한 의도를 잘 이해해야 합니다. 실제로 이번 주 생명의 삶 본문인 열왕기상 12장 15절, “왕이 이

Comments


bottom of page